‘군산 청년농업인 임대형 스마트팜 조성사업’ 신축 본격

전북 군산시가 ‘군산 청년농업인 임대형 스마트팜 조성사업’에 시동을 걸었다.

13일 군산시 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청년농업인들이 스마트팜에 도전·성장할 수 있는 경영공간을 조

성하는 ‘청년농업인 임대형 스마트팜’ 신축 공사를 본격 추진한다.

청년농업인
청년농업인

시는 지난해 6월 대야면 보덕리 일원 국방부 부지를 매입해 규모화·집단화된 부지를 확보, 청년농업인

유입을 위한 경영실습 공간을 마련했다.

‘청년농업인 임대형 스마트팜 조성사업’은 복합환경제어시스템(ICT)과 연계한 스마트 온실 5동을 신축

해 청년농업인에게 3년 간 임대함으로써 시설농업 운영 기술 등 영농 창업을 위한 밑거름 마련 기회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